가지

in blurt •  11 days ago 

20210222_184645.jpg

반들반들 반짝반짝 윤이 난다
보기 만해도 군침이 돈다

야채 가게에 가니 사람들이 많다.
오후 두세 시까지 팔고 끝나는
야채가게다.

카드는 안되고
현금으로만 살 수 있는 가게
그러나 가격은 아주 저렴하다.

20210222_191246.jpg

추운 날씨에 참 예쁘게도 키워 놨다
사다가 어머니네도 드리고
우리도
저녁에 볶아서 맛있게 먹었다.

참 좋은 세상이다.
추울 때도 생 가지를 반찬으로 먹을 수가
있다니...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BLURT!